2020. 01. 27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6℃

도쿄 6.2℃

베이징 4.8℃

자카르타 31.6℃

추미애 "상갓집 공개 항명은 '추태'…부적절 언행 개탄스러워" (종합)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건 처리를 놓고 대검찰청 중간 간부가 직속 상관인 검사장에게 공개 항명한 것에 대해 ‘상갓집 추태’라고 표현하며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추 장관은 20일 “대검 핵심 간부들이 심야에 예의를 지켜야 할 엄숙한 장례식장에서, 일반인들이 보고 있는 가운데 술을 마시고 고성을..

2020-01-20 14:40

검찰 "유재수 감찰무마 사건, 백원우 전 비서관이 청탁"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특별감찰이 중단된 것과 관련해 검찰은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이 배후에 있다고 결론 내렸다. 20일 이 사건을 수사한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이정섭 부장검사)가 국회에 제출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공소장에 따르면 백 전 비서관은 박형철 전 반부패비서관에게 “유 전..

2020-01-20 14:27

추미애 "상갓집 공개 항명은 '추태'…부적절 언행 개탄스러워"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건 처리를 놓고 대검찰청 중간 간부가 직속상관인 검사장에게 공개 항명한 것에 대해 ‘상갓집 추태’라고 표현하면서 유감을 표명했다.추 장관은 20일 “대검 핵심 간부들이 심야에 예의를 지켜야 할 엄숙한 장례식장에서, 일반인들이 보고 있는 가운데 술을 마시고 고성을 지르..

2020-01-20 11:50

'웅동학원 채용비리' 조국 동생, 첫 법정 출석…혐의 일부 '인정'

‘웅동학원 채용비리’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씨(53) 측이 첫 공판에서도 혐의를 일부 인정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김미리 부장판사)는 20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배임) 등 혐의로 기소된 조모씨의 첫 공판기일을 열었다. 공판준비기일에는 피고인의 출석 의무..

2020-01-20 11:34

검찰, '靑 선거개입·하명수사 의혹' 송철호 울산시장 소환

청와대 선거개입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송철호 울산시장(71)을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 송 시장이 해당 의혹과 관련해 검찰에 출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20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2부(김태은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10시께 송 시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다. 검찰은 송 시장을 상..

2020-01-20 11:02

검찰, '靑 선거개입 의혹' 송철호 울산시장 소환 (속보)

검찰, ‘靑 선거개입 의혹’ 송철호 울산시장 소환 (속보)

2020-01-20 10:44

검찰, ‘삼성 합병’ 의혹 장충기 전 미전실 차장 피의자 신분 소환조사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 과정을 둘러싼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장충기 전 미래전략실 차장(66)을 소환해 조사 중이다.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4부(이복현 부장검사)는 20일 오전 장 전 차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검찰은 장 전 차장을 상대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최대 주주였던 제일모직에 유..

2020-01-20 09:55

검찰, '삼성 합병 의혹' 장충기 전 미전실 차장 소환조사 (속보)

검찰, ‘삼성 합병 의혹’ 장충기 전 미전실 차장 소환조사 (속보)

2020-01-20 09:34

대검 중간 간부, 직속 상관 심재철에 "당신이 검사냐" 공개 항명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한 수사에 깊숙이 관여했던 대검찰청 중간간부가 직속상관인 대검 고위 간부에게 “조국이 왜 무혐의냐”며 공개적인 자리에서 항명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20일 검찰 등에 따르면 그간 조 전 장관 관련 수사 지휘라인에 있었던 양석조 대검 반부패강력부 선임연구관(47·사법연수원 29기)은 지난..

2020-01-20 08:55

[단독] '전직 국가대표' 축구선수, 동업자에 '계약 일방해지 통보'…法 "6400만원 지급하라"

국가대표 출신 축구선수 손모씨가 자신의 이름을 건 유소년 축구교실을 함께 운영하던 동업자에게 일방적으로 계약해지 통보를 해 돈을 돌려주게 됐다.19일 법원에 따르면 부산지법 민사1부(김정도 부장판사)는 최근 황모씨가 손씨와 투자자 정모씨를 상대로 낸 동업지분의 계산 및 반환 청구 소송 항소심에서 “총 6400여..

2020-01-20 06:00

previous block 6 7 8 9 10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