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호텔신라, 하반기도 실적 모멘텀 지속 전망”
2019. 09. 24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6℃

도쿄 24.6℃

베이징 17.2℃

자카르타 27℃

“호텔신라, 하반기도 실적 모멘텀 지속 전망”

정단비 기자 | 기사승인 2018. 07. 30. 08: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투자증권은 30일 호텔신라에 대해 본업의 진가를 재입증, 하반기에도 실적 모멘텀 지속이 예상된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14만4000원을 유지했다.

2분기 연결 매출액은 1조 1749억원(+46.7% YoY), 영업이익 695억원(+302.6% YoY)를 기록해 기존 추정치(600억원)와 시장 기대치(514억원)을 상회했다.

최민하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호텔신라는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하며 컨센서스를 웃도는 호실적을 달성했다”며 “면세유통사업(TR)의 이익 급증이 실적을 끌어올리며 영업이익률은 5.9%로 3.8%p 높아졌다”고 분석했다.

연결기준 면세점 영업이익률은 6.1%로 전년동기대비 4.9%p 향상됐다는 점에 주목하며 본업의 진가를 재입증했다고 평가했다.

최 연구원은 “최근 경쟁 심화, 따이공 시장 규제 등 면세점 시장에 대한 우려가 증폭됐으나 극심한 출혈 경쟁으로 마진이 악화됐던 과거와는 달리 수익성을 관리하며 외형 및 이익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최 연구원은 이어 “홍콩공항점은 그랜드 오픈으로 하반기 이익 기여도가 높아질 전망이며 창이공항점도 손실 규모가 축소되고 있어 해외 사업의 가치가 하반기로 갈수록 커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