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테슬라, ‘모델 3’ 국내 출시…5239만원 부터
2019. 12. 05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10℃

베이징 -1.3℃

자카르타 30.2℃

테슬라, ‘모델 3’ 국내 출시…5239만원 부터

이상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3. 09: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odel 3 Performance_Red
테슬라 모델 3 퍼포먼스/제공=테슬라
테슬라는 보급형 세단 ‘모델 3’를 국내에 공식 출시하고, 주문 접수를 받는다고 13일 밝혔다.

모델 3는 5인승 순수 전기자동차로, 국내에서는 기본 모델인 스탠다드 레인지 플러스 트림부터, 롱 레인지·퍼포먼스 트림까지 총 3개 트림으로 선보인다.

모델 3는 미니멀리즘 인테리어 미학을 채택해 중앙의 15인치 터치스크린과 스티어링 휠 버튼에서 모든 컨트롤이 가능하며, 전면 글라스 루프는 개방된 시야를, 커스텀 오디오 시스템은 스튜디오 급 실내 사운드를 제공한다.

국내에 출시하는 퍼포먼스 모델의 경우 듀얼 모터 AWD, 20인치 퍼포먼스 휠과 낮아진 서스펜션 등이 탑재돼 어떠한 기후 조건에서도 독보적인 트랙션 및 차량 제어를 제공한다. 완충 기준 1회 충전 시 최대 310마일(미국 EPA 인증기준, 약 499㎞)까지 주행 가능하며, 최고 속도 261㎞/h,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h까지는 3.4초가 소요된다. 모터 출력은 전·후 각각 155㎾·205㎾, 모터 토크는 전·후 각각 240Nm·420Nm이다.

테슬라의 모든 차량은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OTA)를 통해 새로운 기능을 설치해 지속적으로 차량의 기능을 개선하고, 원격 진단 및 모바일 서비스로 진단 및 수리도 가능해 서비스 센터 방문을 최소화할 수 있다.

모델 3는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의 역대 테스트 차량 중 최저 부상 확률을 기록했으며, NHTSA의 모든 카테고리 및 하위 카테고리에서 완벽한 별 5개의 안전 등급을 획득했다. 유럽 신차 평가 프로그램(Euro NCAP)에서 최고 등급인 별 5개를, 최근 호주 신차 평가 프로그램 (ANCAP)에서도 별 5개를 받은 바 있다.

전시 차량은 오늘부터 테슬라 청담 스토어와 하남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차량 구매는 테슬라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주문 가능하다. 기존 모델 3 예약자의 경우, 테슬라 홈페이지에서 기 예약한 계정으로 로그인 후, 트림 및 옵션 결정·결제를 마무리해야 기존 예약에 대한 구매가 확정된다. 테슬라는 모델 3의 전기차 구매 보조금을 신청할 예정이며, 인도는 올해 4분기에 시작할 계획이다.

테슬라는 올해 하반기에는 서울 압구정·경기 분당 지역에 23번째와 24번째 수퍼차저 사이트 오픈을 앞두고 있으며, 충전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각 트림별 판매 가격은 △스탠다드 레인지 플러스 5239만원, △롱 레인지 6239만원 △퍼포먼스 7239만원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