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 일부 중국산 수입품 관세부과 두달 반 연기, 미중 무역전쟁 완화되나
2019. 11.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2℃

도쿄 8.7℃

베이징 1.8℃

자카르타 28℃

미, 일부 중국산 수입품 관세부과 두달 반 연기, 미중 무역전쟁 완화되나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기사승인 2019. 08. 14. 07: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 무역대표부 "일부 중국산 수입품 10% 관세부과, 9월1일서 12월15일로 연기"
휴대전화·랩톱·장난감·신발·의류 등 소비재
블룸버그 "연말쇼핑, 혼란 피하기 위한 것"
라이트하이저-류허 통화 후 전격발표
미중 고위급 협상
미국 무역대표부(USTR)는 13일(현지시간) 발표한 성명에서 “일부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10% 관세’ 부과를 오는 12월 15일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9월 1일자로 25%의 추가 관세 대상이 아닌 나머지 3000억달러어치의 중국산 수입품에 10%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예고했었다. 사진은 미·중 고위급 무역협상 대표단이 지난달 31일 중국 상하이(上海) 시자오(西郊) 호텔에서 협상을 시작하는 모습./사진=상하이 AP=연합뉴스
미국이 일부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 부과를 두달 반 연기했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9월 1일자로 25%의 추가 관세 대상이 아닌 나머지 3000억달러어치의 중국산 수입품에 10%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예고했었다.

미 무역대표부(USTR)는 13일(현지시간) 발표한 성명에서 “일부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10% 관세’ 부과를 오는 12월 15일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대상 품목은 휴대전화·랩톱·비디오게임 콘솔·PC모니터와 특정 품목인 장난감·신발·의류 등이다.

블룸버그통신은 이번 조치에 대해 “휴대전화나 장난감과 같은 일상용품에 대한 유예기간을 부여해 개학철 학용품 구매부터 크리스마스 쇼핑에 이르기까지 연말 4개월에 접어드는 미국 소비자의 혼란이나 가격 인상을 피하기 위해 고안된 것으로 보인다”며 ‘연말 쇼핑 대란’을 피하기 위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도 이날 기자들에게 “일부 관세가 미국 소비자들에게 영향을 줄 경우를 대비해 이 조치를 크리스마스 시즌을 위해 한다”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로이터는 “중국과의 협상 재개와 함께 (관세 부과) 면제는 트럼프 대통령이 기꺼이 타협할 용의가 있음을 시사한다”고 평가했다.

이에 따라 중국에서 조립 생산되는 애플 스마트폰에 대한 관세 부과도 다소 늦춰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 조치는 중국 상무부가 성명을 통해 류허(劉鶴) 부총리가 미 협상대표인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와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과 13일 밤 통화를 했다고 밝힌 지 불과 몇 분 뒤에 이뤄졌다.

중국 상무부는 성명에서 3000억달러 규모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9월1일부터 10%의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밝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발표와 관련해 “엄중한 항의를 제기했다”고 밝혔다.

미국의 완화 조치에 따라 중국이 구매 중단을 선언한 미국산 농산물 수입을 재개할지 주목된다.

이번에 관세 부과가 연기된 품목에는 수입 규모가 큰 제품들이 포함돼 있다. 휴대전화와 랩톱의 교역규모만 약 800억달러에 달해 10% 관세 부과가 예고됐던 3000억달러 상당 제품의 4분의 1을 넘는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전했다.

USTR은 “특정 품목은 보건과 안전·국가안보, 다른 요소들에 기초해 관세 부과 대상 목록에서 제거될 것”이라면서 10% 관세 부과 대상에서 빠질 것이라고 밝혔다.

AP 통신은 “미국은 중국산 휴대전화와 노트북 컴퓨터 및 기타 품목에 대한 관세를 연기하고, 다른 중국산 수입품들은 타깃 목록에서 완전히 제거하고 있다”고 전했다.

USTR은 이번 발표로 영향을 받는 특정 제품 유형의 추가적인 세부사항과 목록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미 당국은 추가관세가 적용되는 제품의 (관세부과) 제외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