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무협 대전충남본부, 27일 일본 수출규제 대응 방안 설명회

무협 대전충남본부, 27일 일본 수출규제 대응 방안 설명회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1. 13: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전 이상선 기자= 한국무역협회(이하 무협)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는 오는 27일 대전무역회관에서 ‘일본 수출규제 대응 및 통상전략 2020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일본의 2차 수출규제가 오는 28일 시행 예정됨에 따라 이에 따른 대응 절차를 설명하고 업계의 애로를 수렴해 예상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마련했다.

또 충남 지역 기업을 위해 오는 30일 충남북부상공회의소와 공동으로 천안에서 동일 설명회를 개최한다.

전략물자관리원 및 KOTRA와 공동으로 개최하는 이번 설명회는 △통상전략 2020 △일본 수출규제 대응 방안 △일본 ICP 제도 활용방안 △개별상담 순으로 진행된다.

‘통상전략 2020’은 현재 무역업계가 직면한 통상환경 점검, 지역별·산업별 통상전략 제시 및 기업의 통상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무역협회 통상지원단 연구원이 강연에 나선다.

이어 전략물자관리원이 일본 수출규제 대응 방안을 주제로 규제조치 시행에 따른 주요 변경사항 및 대응절차를 안내하고 KOTRA가 일본의 자율준수프로그램(ICP) 기업제도 활용방안 및 수입대체선 발굴 서비스에 대해 설명을 이어갈 예정이다.

후속 상담회 세션에서는 업체별 1대1 심층상담을 제공한다.

무역협회는 앞으로 지역별 일본 수출규제 대응 전담 TF를 구성하고 유관기관과의 협업으로 TradeSOS 무역애로컨설팅센터의 일본 수출규제 관련 애로·건의 수집창구 역할을 강화할 계획이다.

김용태 무협 대전세종충남본부장은 “일본 수출규제에 신속하고 정확하게 대응해 우리 중소기업들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