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로또 873회 당첨번호 공개, 로또 1등 최다 배출 지역은?

로또 873회 당첨번호 공개, 로또 1등 최다 배출 지역은?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5. 12: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로또 873회 당첨번호 /동행복권
로또 873회 당첨번호가 공개됐다.

동행복권은 24일 오후 제873회 로또 복권추첨에서 1등 당첨 번호로 '3, 5, 12, 13, 33, 39'가 뽑혔다고 밝혔다. 2등 보너스 번호는 '38'이다.

당첨번호 6개를 모두 맞힌 1등 당첨자는 10명으로 각각 당첨금 18억7455만3225원을 받는다.

당첨번호 5개와 보너스 번호가 일치한 2등은 68명으로 4594만4932원씩 받으며 5개를 맞힌 3등 2375명은 131만5476원의 당첨금을 받는다.

당첨번호 4개를 맞힌 4등과 3개를 맞힌 5등은 각각 당첨금 5만 원과 5000원을 받게 되며 당첨자는 각각 12만3684명, 200만1910명이다.

이 가운데 로또 1등 최다 배출 지역에 대해 누리꾼의 관심이 집중됐다.

동행복권에 따르면 로또 제262회차부터 763회까지 로또 1등을 배출한 판매점은 2736곳으로 나타났다. 이 중 부산 동구 범일동, 서울 노원구 상계동에 위치한 복권 판매점이 각 34회로 로또 1등을 가장 많이 배출한 판매점으로 기록됐다.

한편 873회 로또 1등은 서울 2곳, 대구 1곳, 광주 1곳, 세종 1곳, 강원 1곳, 충북 1곳, 경남 3곳 등 전국 10곳에서 1등 당첨자가 배출됐다. 로또 당첨 방식은 자동 5개, 수동 5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동행복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