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토부, 2019 물류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국토부, 2019 물류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5.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토교통부
물류분야의 차세대 인재와 새싹기업 육성을 위한 공모전이 개최된다.

국토교통부는 청년과 예비창업자들의 창업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2019 물류 아이디어 및 새싹기업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부터는 공모 대상을 아이디어 분야에서 예비창업자를 위한 새싹기업 분야로 확대한다. 아이디어 부문은 물류에 관심 있는 대학생 등 만 39세 이하의 청년이면 신청할 수 있다. 새싹기업 부문은 연령의 제한 없이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공모 범위는 물류 전 분야를 대상으로 생활 편의를 제공하는 새로운 서비스나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 기술을 활용한 물류현장 개선 등이다.

심사는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사전심사를 거쳐 본선 진출자를 선발하고 멘토링 등을 거쳐 최종 심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심사기준은 창의성, 사업성, 실현가능성을 중점적으로 평가하며, 팀 역량과 참여도 등 종합 평가를 통해 선정하게 된다.

시상은 총 19개 팀으로 아이디어부문(7개 팀)과 새싹기업부문(12개 팀)로 나눠 선정할 예정이다.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장관상과 상금이 수여된다. 수상자에게는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와 물류산업진흥재단에서 제공하는 창업교육, 전시회 참가, 입주공간 등을 우선 지원한다.

신청기간은 26일부터 9월 26일까지며 새싹기업 10월 4일까지다.

국토부 관계자는 “참신한 물류 아이디어와 열정을 지닌 청년들이 공모전을 통해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