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영광군, ‘군민건강증진’ 최우선 정책 펼쳐
2019. 11. 1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

도쿄 11.6℃

베이징 2.5℃

자카르타 30.6℃

영광군, ‘군민건강증진’ 최우선 정책 펼쳐

신동준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5. 15: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30세 이상 보건기관 만성질환 등록관리대상자 100여 명 우선 선정 본인 부담금 전액 지원
clip20190824090553
전남 영광군청 청사 전경/제공 = 영광군
영광 신동준 기자 = 전남 영광군은 최근 고혈압·당뇨병 합병증 예방 검사비 지원을 위해 영광종합병원, 영광기독병원, 복음내과의원, 영광안과의원 등 관내 4개 의료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고혈압·당뇨병 환자는 일반인에 비해 심뇌혈관질환, 신장질환, 백내장 등 합병증 발생빈도가 높아 사전 합병증 검사를 실시하면 중증질환을 예방할 수 있다.

합병증 검사는 경동맥 초음파검사와 혈액검사, 소변검사, 신체계측, 안과검사 등으로 검사비 본인부담금이 전액 지원된다.

군은 30세 이상 보건기관 만성질환 등록관리 대상자 중 고혈압·당뇨환자 100여 명을 우선적으로 선정해 사전 검사 무료쿠폰을 배부할 예정이며 대상자는 협약의료기관에 방문해 무료로 검사를 받으면 된다.

윤정희 영광군 보건소장은 “‘군민건강증진’을 위해 고혈압·당뇨병 합병증 예방검사 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각종 합병증 발생을 예방하고 건강관리와 생활습관 개선을 위한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