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해수부, 여수서 ‘국제 해양법 아카데미’ 개최

해수부, 여수서 ‘국제 해양법 아카데미’ 개최

이지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5. 11: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는 26일부터 내달 6일까지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제6회 여수 국제 해양법 아카데미’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해양법아카데미는 2014년부터 해수부와 2012여수세계박람회재단이 개발도상국의 해양역량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추진해 온 교육 프로그램이다.

이번 해양법 아카데미에는 필리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30개국의 해양 분야 공무원과 연구원 등 50명이 참석한다. 교수진으로는 토마스 H. 하이다 국제해양법재판소 재판관을 비롯해 가브리엘 궤츠 완리 유엔 해양법국 국장, 제임스 크라스카 미국 해군대학 국제법센터 교수 등 해양법 및 해양정책 전문가 12명이 초빙됐다.

참가자들은 기후변화와 해양환경, 해양안보, 심해저 자원 개발 등 주요 현안과 앞으로의 대응방향을 중점적으로 논의하는 한편, 해양경계 획정, 어업, 항행과 관련된 해양법 가상사례를 분석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김광용 해수부 해양정책과장은 “해양법아카데미가 개발도상국의 해양역량 강화를 지속적으로 지원함으로써 세계 해양의 지속가능한 이용과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