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 ‘종각역 태양광 지하정원’ 명칭 공모

서울시 ‘종각역 태양광 지하정원’ 명칭 공모

장민서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5. 12: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내달 11일까지 시 홈페이지 통해 접수…당선작 100만원
clip20190825125634
서울시는 종각역 태양광 지하정원의 개장을 앞두고 다음달 11일까지 명칭을 공모한다고 25일 밝혔다.

지하정원은 오는 11월 지하철 1호선 종각역에서 종로서적으로 이어지는 지하 유휴공간에 들어선다. 지상의 햇빛을 지하로 끌어들여 과실수 등 다양한 식물을 키우고 체험·교육, 공연 등 도심 속 쉼과 여유를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재탄생된다.

시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참여가능하다. 1인 3개까지 응모할 수 있으며, 명칭과 간단한 설명만 제출하면 된다.

심사를 거쳐 최종 당선작 1명, 가작 5명 총 6명을 선정·시상한다. 당선작은 100만원 상당의 문화상품권, 가작은 20만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을 시상할 예정이며 당선작은 다음달 30일 발표한다.

자세한 내용은 ‘내 손안에 서울’ 공모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시 안전총괄과로 문의하면 된다.

김기현 시 안전총괄과장은 “태양광을 이용한 지하정원은 도심 속 쉼과 여유를 느낄 수 있는 공간이 될 것”이라며 “공간에 어울리는 이름이 지어질 수 있도록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