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반기 신입 평균 전형…대기업 3.3단계 중소기업 2.2단계
2019. 10. 1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2℃

도쿄 16.3℃

베이징 9.6℃

자카르타 28℃

하반기 신입 평균 전형…대기업 3.3단계 중소기업 2.2단계

이수일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09. 17: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람인
사람인에이치알은 자체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을 통해 지난 달 19~26일 기업 263곳을 대상으로 ‘하반기 전형별 채용평가 비중’ 조사 결과 평균 2.3단계의 채용 전형을 진행한다고 응답했다고 9일 밝혔다.

기업규모별로 보면 대기업(3.3단계), 중견기업(2.7단계), 중소기업(2.2단계) 등 기업 규모가 클수록 더 많은 전형 단계를 거쳤다.

기업이 활용하는 전형(복수응답)은 △실무면접, 인성면접 등 면접전형(86.3%) △서류전형(72.2%) △인적성검사(6.5%) △필기시험(4.9%) 등으로 집계됐다.

각 전형별 당락에 미치는 비중에 대해선 면접 전형(58.3%)이 서류전형(35.3%), 인적성 및 필기전형(6.2%) 등 보다 더 높았다.

면접전형 내에선 실무면접이 58.0%로, 임원면접이 42%로 조사됐다.

채용전형에서 가장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는 면접전형은 평균 1.9회 진행됐다. 2단계(53.6%) 진행하는 기업이 가장 많았고, 1단계(31.6%), 3단계(13.7%), 4단계 이상(1.1%) 순으로 답했다.

진행하는 면접(복수응답)은 △질의응답면접(90.5%) △실무수행면접(20.9%) △외국어면접(6.5%) △토론면접(4.2%) △PT면접(3.0%) 등으로 집계됐다.

실시하는 면접 형태는 △일대일(면접자:지원자·52.1%) △다대일(26.2%) △일대다(20.9%) △다대다(12.5%) 순으로 나타났다.

인사담당자들은 면접에서 중요하게 평가하는 항목으로 △직무수행능력(41.1%) △성실성과 책임감(25.5%) △입사 의지 및 열정(14.1%) △조직 융화력(6.1%) △실행력 및 도전정신(3.4%) △전공지식(3.4%) 등을 꼽았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