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전교육청, 내년부터 마이스터고 학점제 도입 운영
2019. 10. 20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4℃

도쿄 18.1℃

베이징 10.9℃

자카르타 28.4℃

대전교육청, 내년부터 마이스터고 학점제 도입 운영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7. 14: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교 대전교육청7
사진/아시아투데이
대전 이상선 기자= 대전시교육청은 17일 대덕 소프트웨어마이스터고에서 학생·학부모를 대상으로 ‘2020 마이스터고 학점제 도입 관련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고교학점제 도입 관련 교육부·교육청 담당자와 학교 교육공동체(학생, 학부모, 교원 등)가 참가해 2020년 마이스터고 학점제의 안정적 도입을 위해 현장의 의견을 수렴·반영하기 위해 마련됐다.

‘고교학점제’는 진로에 따라 다양한 과목을 선택·이수하고, 누적 학점이 기준에 도달할 경우 졸업을 인정받는 교육과정 이수·운영 제도이며, 2020년 마이스터고 1학년 학생부터 우선 적용되며, 대전에서는 대덕소프트웨어마이스터고와 동아마이스터고가 대상 학교이다.

교육부 박강현 교육연구사는 ‘단위’의 ‘학점’으로 전환, 204단위에서 192학점으로 최소 이수 단위 적정화, 마이스터고 학점제 학사제도 적용, 직업계고 교원 역량 강화 및 수급 다양화를 통한 마이스터고 학점제 안착 지원 등 2020학년도 마이스터고 학점제 도입 방안에 대해 발표했으며, 발표 후 학부모와 학생들의 의견 청취와 자유토론으로 진행됐다.

간담회에 참여한 학부모는 “고교학점제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좋은 자리였고, 교육 관련자분들의 노력으로 고교학점제가 잘 정착돼 학생들의 맞춤형 진로·진학이 제대로 이뤄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송옥 시교육청 교육정책과장은 “고교학점제는 우리나라의 미래 교육을 견인할 중요한 제도인 만큼 이번 간담회가 깊이 있는 소통의 장으로 출발해 대전고교학점제의 밝은 길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