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전교육청, 시교육청서 ‘대전교육정책네트워크 브라운백 미팅’ 개최
2019. 10. 1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2℃

도쿄 15.6℃

베이징 9.1℃

자카르타 26.6℃

대전교육청, 시교육청서 ‘대전교육정책네트워크 브라운백 미팅’ 개최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7. 14: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교 대전교육청
대전시교육청은 17일 시교육청에서 대전교육정책네트워크 추진단과 교육부 및 한국교육개발원 관계자 60명을 대상으로 ‘2019년 제3차 대전교육정책네트워크 브라운백 미팅’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주요 내용으로는 AI 서술형 자동평가 WA3I 프로젝트, 교실 내 서술형 평가 활용을 위한 AI 기반 시스템, AI 기반 자동채점 연구 동향, AI 기반 미래의 교실에 관한 것으로 맞춤형교육, 주도적인 학습 및 피드백이 이루어질 수 있는 연구 성과를 공유했다.

WA3I(와이)는 ‘인공지능을 활용한 웹기반 자동평가(Web-based Automated Assessment with Artificial Intelligence)’의 영문 약자로 학생들이 현상에 대한 의문 ‘왜(Why, 와이)?’에 대한 설명을 효과적으로 구성할 수 있도록 돕는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뜻을 말한다.

이 연구는 디지털 교과서, 온라인 대형 강의(MOOC) 환경에 대비할 수 있으며 학생 관리 효용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강의 후에는 참석자들과의 질의응답 및 토론이 활발하게 이뤄졌다.

점심시간을 활용해 교육분야 유관기관의 연구 성과를 공유해 정책개발 및 추진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지난 5월, 7월 ‘브라운백 미팅’ 토론에 이어 제3차로 실시됐다.

이번 브라운백 미팅의 주제는 ‘창의 역량 신장과 설명 능력 향상을 위한 AI(인공지능, Artificial Intelligence) 기반 서술형 평가도구 개발’로 강원대학교 하민수 교수가 연구 내용을 발표했다.

이송옥 시교육청 교육정책과장은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정책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점심시간을 활용한 브라운백 미팅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올 하반기에도 브라운백 미팅 회의 개최를 자주 열어 자유롭게 토론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