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보, ‘연구소기업에 대한 우대보증’ 신설
2019. 10. 1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8℃

도쿄 17.4℃

베이징 14.9℃

자카르타 30.4℃

기보, ‘연구소기업에 대한 우대보증’ 신설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7. 1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술보증기금은 17일 연구소기업 성장 지원을 기반으로 공공연구성과의 사업화를 유도하고, 일자리 창출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연구소기업 특화 보증 프로그램인 ‘연구소기업에 대한 우대보증’을 신설했다고 밝혔다.

연구소기업은 공공기술을 직접 사업화하기 위해 공공연구기관이 10~20% 이상을 출자해 연구개발특구 내에 설립한 기업으로, 설립건수는 지속적인 증가추세에 있으며 최근 5년간 연평균 매출액 증가율 109%, 고용인원 증가율 136.6%로 탁월한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기보는 이러한 연구소기업의 성장세에 착안해 지속적인 확대를 추진 중인 정부정책에 부응하고자 지난 4월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공공기술 기반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을 토대로 이번에 신설된 ‘연구소기업에 대한 우대보증’은 특구재단과 강소특구 내 설립된 연구소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의 기술수준에 따라 보증한도 20억원으로 확대, 보증비율 최대 100%로 상향, 보증료를 최대 0.5% 포인트를 감면해주는 우대보증 상품으로 올해 하반기 150억원을 시작으로 향후 3년간 매년 350억원 규모로 지원할 계획이다.

기보는 이번 우대보증 신설을 통해 연구소기업 설립·육성 지원은 물론, 스케일업을 위한 테크(TECH)밸리 보증, 마이스터 기술창업보증 등 종합지원 프로그램을 구축함에 따라 상용화 연구나 시제품 제작 등을 위해 많은 자금을 필요로 하는 연구소기업의 자금 갈증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보 관계자는 “연구소 기업이 보유한 공공기술이 우수한 사업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우대보증을 통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며, 지원규모를 계속 확대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