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동헌 광주시장,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 현장 점검
2019. 10. 1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4℃

도쿄 19.4℃

베이징 7.4℃

자카르타 28.2℃

신동헌 광주시장,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 현장 점검

남명우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2. 15: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동헌 광주시장,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 현장 점검
신동헌 광주시장,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 현장 찾아 차량 방역살수하교 있다./ 제공 = 광주시
광주 남명우 기자 = 신동헌 광주시장은 지난 20일 아프리카돼지열병 위기경보 단계가 ‘주의’에서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곤지암읍 삼리 소재 거점소독시설을 방문해 차단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방역관계자들을 격려했다.

22일 광주시에 따르면 시는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해 지역재난 안전대책본부 및 거점소독시설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으며 전담공무원 일일예찰 및 일제 소독 등 차단방역에 온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특히, 광주 남한산성문화제 및 각종 축제 행사 시 발판소독조 등을 적극 활용하는 등 차단방역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이날 신 시장은 “축산 농가를 방문하는 모든 축산관련 차량에 대해 거점소독시설에서 소독을 실시한 후 축산 농가에 출입할 것”을 주문하며 “축사 내외 소독 및 예찰을 강화해 관내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