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첸,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우리 어떻게 할까요’…뉴트로 열풍 이끈다
2019. 10. 20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4℃

도쿄 18.1℃

베이징 10.9℃

자카르타 28.4℃

첸,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우리 어떻게 할까요’…뉴트로 열풍 이끈다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3. 10: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엑소 첸(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이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 곡 ‘우리 어떻게 할까요 (Shall we?)’로 새로운 레트로 감성을 선사한다.


첸의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 (Dear my dear)’는 10월 1일 오후 6시 멜론, 플로, 지니, 아이튠즈, 애플뮤직, 스포티파이, QQ뮤직, 쿠거우뮤직, 쿠워뮤직 등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공개될 예정이어서 글로벌 음악 팬들의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


타이틀 곡 ‘우리 어떻게 할까요 (Shall we?)’는 레트로 팝 곡으로, 스탠다드 클래식 팝 편곡이 자아내는 세련된 무드와 낭만적인 멜로디가 돋보이며, 사랑에 관해 아날로그 감성으로 풀어낸 가사를 첸의 트렌디한 보컬로 완성해, 곡의 매력을 배가시킨다.


또한 지난 21일에는 이번 앨범에 수록된 총 6곡의 트랙리스트가 오픈, 타이틀 곡을 비롯해 ‘그대에게 (My dear)’, ‘고운 그대는 시들지 않으리 (Amaranth)’, ‘널 안지 않을 수 있어야지 (Hold you tight)’, ‘그댄 모르죠 (You never know)’, ‘잘 자요 (Good night)’까지 서정적인 분위기가 느껴지는 곡 제목들이 공개되어,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한편 첸의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 (Dear my dear)’는 10월 1일 음반으로도 발매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