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설리, 자택서 사망신고 접수… SM엔터테인먼트는 연락두절
2019. 11.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4℃

도쿄 7.9℃

베이징 3.3℃

자카르타 27.4℃

설리, 자택서 사망신고 접수… SM엔터테인먼트는 연락두절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4. 17: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설리 /사진=김현우 기자

 배우 설리의 사망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조사 중인 가운데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에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설리는 14일 오후 3시20분쯤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설리의 매니저는 그가 연락이 닿지 않자 자택에 찾아갔고 설리를 발견했다고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SM엔터테인먼트 측에 수차례 연락했으나 닿지 않았다. 


한편 설리는 2005년 드라마 '서동요'로 데뷔한 뒤 2009년 에프엑스 멤버로 활동했다. 지난 2015년 에프엑스를 공식 탈퇴한 뒤 배우로 활동을 이어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