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황바울, ‘냉부’서 간미연에 깜짝 프러포즈…유진·이연복 눈물
2019. 11. 20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8℃

도쿄 15.3℃

베이징 3.8℃

자카르타 32.8℃

황바울, ‘냉부’서 간미연에 깜짝 프러포즈…유진·이연복 눈물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5. 00: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일부. /방송화면 캡처
배우 황바울이 방송에서 베이비복스 출신 간미연에게 프러포즈해 감동을 안겼다.

14일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간미연과 가수 겸 배우 유진이 출연했으며, 황바울이 깜짝 등장했다.

이날 황바울은 소 모양 탈을 쓰고 깜짝 등장해 간미연을 놀라게 했다. 황바울은 "지구상에서 이만한 여자가 없겠다 싶었다"며 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말했다

또한 황바울은 유현수 셰프의 음식에 '나랑 결혼해 줄래?'라는 문구가 적힌 쪽지가 담긴 캡슐을 넣고 준비한 편지를 꺼내 읽으며 간미연에게 프러포즈 했다.

황바울은 "우리의 첫 만남부터 지금까지 같이 걸어온 발걸음을 보면 우린 운명이었던 같아 힘들 때나 어려울 때나 한결같이 내 곁에서 나를 믿어 주고 내 삶의 빛이 돼줘서 고마워"라며 "정식으로 많은 증인들이 모인 이 자리에서 간미연 당신만을 위한 한 남자가 되기를 허락받고자 합니다. 내 생애 처음이자 마지막 사랑인 당신에게 청합니다. 자기야 나랑 결혼해 줄래?"라고 말해 출연진에게 감동을 안겼다.

간미연은 한쪽 무릎을 꿇은 황바울에게 손을 내밀었고, 두 사람을 보던 유진과 이연복 셰프는 눈물을 훔쳤다.

한편 간미연과 황바울은 내달 9일 서울 한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