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진웅 부마민주항쟁 기념식서 故 임수생 시인 ‘거대한 불꽃 부마민주항쟁’ 낭송…“영광이었다”
2019. 11. 20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8℃

도쿄 15.3℃

베이징 3.8℃

자카르타 32.8℃

조진웅 부마민주항쟁 기념식서 故 임수생 시인 ‘거대한 불꽃 부마민주항쟁’ 낭송…“영광이었다”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6. 20: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배우 조진웅이 부마민주항쟁 기념식에 참석해 故 임수생 시인의 ‘거대한 불꽃 부마민주항쟁’을 낭송했다.

16일 오전 경남 창원시 경남대 대운동장에서는 제40주년 부마민주항쟁 기념식이 열렸다.

이날 조진웅은 故 임수생 시인의 ‘거대한 불꽃 부마민주항쟁’을 낭송했다. 

고인은 1979년 부마민주항쟁 당시 ‘국제신문’ 기자로서 항쟁 대열에 참여한 인물이다.

시는 당시 뜨거웠던 현장과 항쟁의 정신을 결코 잊어서는 안된다고 강조하고 있다. 

조진웅은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의미 있는 행사에서 故임수생 시인의 시를 낭송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며 “‘부마민주항쟁’의 역사적 의미를 다함께 되새겨 볼 수 있는 시간이 됐길 바란다”고 소감을 남겼다. 

한편 이번 기념식은 부마민주항쟁을 우리나라 4대 민주화 항쟁의 하나로 기념하기 위해 올해부터 국가기념일로 지정, 처음으로 정부가 주관한 행사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