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봉화군, 봉화비나리귀농학교 39기 교육과정 성료
2019. 11.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2℃

도쿄 8.7℃

베이징 1.8℃

자카르타 28℃

봉화군, 봉화비나리귀농학교 39기 교육과정 성료

김정섭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0. 13: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 봉화의 주요농산물 현장실습 위주 교육 도시민농촌유치 기여
봉화군, 봉화비나리귀농학교 제39기 교육과정 성료 (1)
봉화군에서 봉화비나리귀농학교 제39기 교육과정 수료식이 열리고 있다./제공=봉화군
봉화 김정섭 기자 = 경북 봉화군 지난 13~18일 진행된 봉화비나리귀농학교 39기 교육과정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20일 밝혔다.

봉화비나리귀농학교는 봉화군과 청량산비나리마을권역에서 운영하며 예비귀농인을 대상으로 봉화의 주요농산물인 사과, 고추, 수박 등에 대한 농사기술과 현장실습을 위주로 진행됐다.

또한 기수별 정원을 초과하는 신청자가 몰려 대기번호를 배정받을 정도로 인기 있는 귀농교육 중 하나로 본 교육 수료생 중 약 20%가 봉화군으로 이주해 귀농 정착 중에 있어 도시민농촌유치에 많은 기여를 하고 있다.

군에서는 올해 4월부터 10월까지 32~39기 교육과정을 끝으로 2019년 봉화비나리귀농학교 교육과정이 종료되어 2013년도에 개교해 매년 150여명으로 현재 39기까지 808명이 수료해 전국적으로 알려져 있어다.

봉화비나리귀농학교는 봉화군 귀농귀촌 맞춤형 교육과정인이며 농업교육포털에 등록된 지자체 교육으로 수료 후 귀농귀촌교육과정 65시간을 인정받을 수 있어 예비귀농인과 초기귀농인들의 귀농 창업 및 주택 융자금지원사업을 신청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봉화비나리귀농학교 교육과정을 통해 얻은 지식과 정보로 귀농귀촌을 꿈꾸는 도시민들의 인생 2막의 기초가 되길 바라며 교육을 통해 봉화에 귀농하는 도시민들이 많아져 지역농업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