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백두산’ 하정우 “이병헌, 희극·비극 잘하는 선배…많은 모습 보여드릴 것”
2019. 12. 06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2℃

도쿄 8℃

베이징 -4.3℃

자카르타 26.8℃

‘백두산’ 하정우 “이병헌, 희극·비극 잘하는 선배…많은 모습 보여드릴 것”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9. 12: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백두산' 하정우/사진=정재훈 기자

 ‘백두산’ 이병헌이 하정우와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영화 ‘백두산’(감독 이해준·김병서)의 제작보고회가 19일 오전 서울 CGV 압구정점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배우 이병헌, 하정우, 전혜진, 배수지, 감독 이해준 김병서가 참석했다.


이날 하정우는 “이병헌 형은 영화에 대한 안목도 있고 영화도 많이 보신다. 자연스럽게 형에게 ‘싱글라이더’ 책을 드렸다. 형이랑 함께 시작해야 한다는게 지배적이었다. ‘싱글라이더’에서 가까워지고 이 작품에도 함께 캐스팅 됐다는 이야기를 듣고 좋은 작품을 만들어나가면 좋을 것 같다. 희극, 비극을 잘하는 선배라 어떤 영화든 역할이든 많은 모습을 보여드릴 것 같다”고 말했다.


영화 ‘백두산’은 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인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12월 개봉 예정.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