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500일의 썸머’ 주이 디샤넬 근황…변함없는 방부제 미모
2020. 01. 28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2℃

도쿄 2.2℃

베이징 -3.5℃

자카르타 26.8℃

‘500일의 썸머’ 주이 디샤넬 근황…변함없는 방부제 미모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6. 08: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배우 주이 디샤넬이 자신의 SNS에 올린 사진. /주이 디샤넬 SNS
영화 '500일의 썸머' 주연 배우 주이 디샤넬의 근황이 SNS를 통해 공개됐다.

지난 3일(한국시간) 주이 디샤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쥬이 디샤넬은 긴 웨이브 머리를 늘어뜨린 채 흰 셔츠의 편안한 차림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세월이 지나도 변함없이 아름다운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한편 지난 2010년에 개봉한 '500일의 썸머'는 구속 받기 싫어하고 혼자만의 삶을 즐기는 자유로운 여자 '썸머'와 순수 청년 '톰'의 사랑을 그렸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