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농협은행,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취약노인 지원사업에 후원금 전달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8℃

도쿄 7.5℃

베이징 4.3℃

자카르타 27.2℃

NH농협은행,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취약노인 지원사업에 후원금 전달

이지선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0. 13: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영등포구 독거노인종합센터에 1000만원 전달
고객행복센터 후원금 전달 2
허옥남 농협은행 고객행복센터장(사진 왼쪽에서 네번째)과 김현미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장(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째)이 후원금 전달식을 마치고 양사 임직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NH농협은행
NH농협은행 고객행복센터 허옥남 센터장과 임직원들은 20일 서울 영등포구 소재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를 찾아 코로나19 감염에 취약한 노인 지원사업에 후원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는 복지부 산하 기관으로 고령화 및 핵가족화 등으로 급속한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는 독거노인을 위해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설립됐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마스크·손소독제, 농산물을 비롯한 생필품 등을 구입하는데 사용된다. 이는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가 주관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취약노인 지원사업’에 사용될 계획이다.

후원금 전달식에 참여한 허옥남 농협은행 고객행복센터장은 “질병에 취약하신 어르신들께 도움이 되고자 후원금을 전달했다”며, “농협은행은 앞으로도 소외되는 이웃들이 없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고유의 사회공헌활동으로 고객행복센터 상담사가 매주 1300여명의 독거 어르신들께 전화로 안부를 여쭙고 불편사항을 확인하는 ‘말벗서비스’를 2008년부터 13년째 운영하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대상자를 확대 및 정비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