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스터트롯’ 재방송 언제? 임영웅, 본선 3차 眞 등극…노지훈·고재근·안성훈 등 6명 탈락
2020. 04. 0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8℃

도쿄 6.1℃

베이징 17.4℃

자카르타 28.2℃

‘미스터트롯’ 재방송 언제? 임영웅, 본선 3차 眞 등극…노지훈·고재근·안성훈 등 6명 탈락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1. 08: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V조선 '미스터트롯'
'미스터트롯' 14명의 최정예 트롯맨이 준결승에 올랐다.

20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 8회에서는 준결승으로 가는 마지막 관문 '트로트 에이드'가 펼쳐졌다.

이날 '트로트 에이드' 미션결과 전원 준결승에 진출한 최종 1위 팀은 임영웅, 류지광, 황윤성, 강태관의 '뽕다발'이었다.

이번 기부금 팀미션의 영광의 진(眞) 역시 팀 1등을 견인한 임영웅이 차지했다.

1위 팀을 제외한 나머지 팀이 모두 탈락 후보가 된 가운데 10명의 추가 합격자가 발표됐고, 영탁, 김호중, 김희재, 신인선,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수찬, 김경민, 나태주가 준결승에 진출하게 됐다.

고재근, 노지훈, 안성훈 등은 최종 탈락했다.

이후 결승 진출자를 가리는 '준결승 레전드 미션'이 시작됐다. 첫 무대는 정동원이 남진의 노래 '유수'로 꾸몄다. 남진에게 직접 박자 교정까지 받으며 단단히 준비한 정동원은 나이가 믿기지 않는 감성과 실력으로 모두를 감탄케 하며 925점을 획득했다.

남진은 "한참 어린 나인데 음악적인 실력이 나이에 맞지 않게 원숙하다. 훌륭한 천재적인 친구다"라며 극찬했다.

한편 TV조선 '미스터트롯'은 불모지라 여겨졌던 남자 트로트 가수들의 대거 발굴과 함께, 송가인의 뒤를 잇는 '100억 트롯맨'을 찾아 나서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미스터트롯' 8회는 오는 22일 TV조선에서 오후 5시, 7시 55분에 재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