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강서구, 관내 전통시장 전면방역 실시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6℃

도쿄 17.4℃

베이징 23.8℃

자카르타 33℃

강서구, 관내 전통시장 전면방역 실시

김인희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1. 12: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통시장 방역사진
서울 강서구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기를 되살리기 위해 관내 전통시장에 대한 전면 방역을 실시한다고 밝혔다./강서구 제공
서울 강서구는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대응하고 ‘안전한 시장, 안심하고 방문해도 되는 시장‘을 만들기 위해 관내 전통시장 방역에 총력을 기울인다고 21일 밝혔다.

구는 코로나19로 인한 불안감을 다소나마 해소하고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고자 관내 전통시장 11개소(까치산시장 외 10개 시장) 745개 점포와 강서유통단지 230개 점포에 대해 오는 23일까지 방역을 완료할 계획이다.

특히, 감염증 확산 위험이 큰 골목형 전통시장 6개소에는 손소독제 200여개와 마스크 6000개를 배부하고, 강서유통단지에도 마스크 1000개를 배부했다. 방역을 마친 시장은 안심하고 찾을 수 있는 ‘클린시장’으로 지정하고, 코로나19 예방수칙 홍보물을 비치해 주민들의 경각심도 높인다.

한편 구는 클린시장에 대해 지속적인 방역소독을 위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자율방재단과 함께 손을 잡고 방역소독에 박차를 가한다. 새마을지도자협의회(20개동 110명)는 관내 어린이집 150개소에 대해 방역소독을 마쳤고, 자율방재단(20개동 336명)은 어린이공원 130개소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소독을 한 바 있다.

방역소독을 실시한 곳에 대해서는 주1회 이상 정기적으로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저소득층 등 지역주민의 요청이 있으면 즉시 방역소독에 나서고 있다. 방역소독이 필요할 경우 각 동 주민센터에 요청하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나 자율방재단과 연계해 준다.

또한 구는 중소도매점, 전자상거래 업체 등을 중심으로 마스크 등 방역물품 매점매석을 단속하고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자체점검도 지속적으로 실시해 시장질서 교란 행위도 차단한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소비심리를 극복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시장이 다시 활력이 넘칠 수 있도록 주민들의 많은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지역경제과(☎02-2600-6275)로 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