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만, 한국 전염병 여행경보 1단계 지정…중국은 3단계
2020. 04. 0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2℃

도쿄 16℃

베이징 15.3℃

자카르타 31.2℃

대만, 한국 전염병 여행경보 1단계 지정…중국은 3단계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1. 13: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aiwan China Outbreak
대만이 한국을 1단계 여행경보 지역으로 지정/사진=AP
한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됨에 따라 대만이 한국을 전염병 여행 경보 지역으로 지정했다.

21일 대만 중국시보에 따르면 대만 질병관리서는 한국을 여행 제1급 주의 지역으로 편입했다.

대만은 일반적인 여행경보 제도와 별도로 전염병 확산 정도에 따른 ‘전염병 등급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가장 낮은 1급부터 가장 높은 3급까지 3단계로 관리하고 있으며, 시민들이 1급 지역에 갈 때 현지의 예방 수칙을 따르도록 권고하고 있다.

현재까지 대만은 일본·태국에 이어 한국을 1급 지역에, 싱가포르를 2급 지역에, 중국 본토와 홍콩·마카오를 3급 지역에 지정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한국에 대한 대만의 일반적인 여행경보는 코로나19 확산 이전과 동일하게 1단계”라고 말했다.

대만은 일본의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서 코로나19 확진자수 증가에 따라, 일본을 주의 2급으로 높일 가능성도 갖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