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B국민은행, 대구 다사지점·황금네거리지점 임시 폐쇄
2020. 03. 3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4℃

도쿄 9.8℃

베이징 12.9℃

자카르타 31.2℃

KB국민은행, 대구 다사지점·황금네거리지점 임시 폐쇄

조은국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5. 12: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B국민은행은 대구 지역에 위치한 대구 다사지점 방문자 중 1명과 황금네거리지점 직원 중 1명이 코로나19 확정 판정을 받아 해당 지점을 즉시 폐쇄하고, 거래 고객에게는 임시 폐쇄에 대한 내용을 문자 메시지 등을 통해 안내했다고 25일 밝혔다.

감염 우려가 있는 각 지점의 전체 직원은 14일간 자가격리 조치하고, 대구 성서종합금융센터 및 범어동 지점을 대체영업점으로 운영한다. 해당 지점은 긴급 방역 후 직원을 파견해 다사지점은 27일, 황금네거리지점은 28일 업무를 재개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은 금융 편의 제공과 코로나19로 인한 고객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이날부터 대구·경북지역 고객에게 자동화기기, 인터넷 및 스타뱅킹 이용 수수료를 면제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고객과 직원의 건강을 보호하고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비상점포 운영 프로세스에 따라 즉시 조치했다”며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