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구리시치매안심센터, 지역자활센터와 업무협약
2020. 04. 0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6℃

도쿄 7.6℃

베이징 12.1℃

자카르타 28℃

구리시치매안심센터, 지역자활센터와 업무협약

구성서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7. 15: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인적, 물적 자원교류로 지역주민·치매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 향상 기여
구리시치매안심센터,구리시립요양원 업무협약 체결
구리시 치매안심센터 경기구리 지역자활센터 협약 진행했다./제공=구리시
구리 구성서 기자 = 경기 구리시가 26일 지역주민의 자활·자립 및 치매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치매안심센터와 구리지역자활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구리시보건소에서 열린 이번 협약으로 구리시치매안심센터는 기관 간 인적, 물적 자원교류 및 서비스 연계를 통해 저소득층 지역주민과 치매환자 및 가족 대상의 사업을 공동 추진하여 이들의 삶의 질 증진에 기여할 계획이다.

또 경기구리 지역자활센터 나무공방사업단이 진행하는 자활사업 및 재활교육을 치매안심센터 이용 대상자들과 연계해 치매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전달하고 나무를 활용한 자활교육으로 치매환자들에 대한 소근육 활동 자극, 주관적 기억력 및 우울감 감소, 치매 발병가능성과 발병 시기를 늦추는데 도움을 줄 예정이다.

최애경 구리시보건소장은 “구리시치매안심센터가 구리시민의 행복한 노후의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에서 적극 지원하고 치매 돌봄의 어려움을 해소해 치매로부터 자유로운 구리시를 만들 수 있도록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