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이트진로, 코로나19 피해 대구·경북지역에 물품과 성금 총 12억원 지원
2020. 04. 0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

도쿄 14.4℃

베이징 22.4℃

자카르타 25.8℃

하이트진로, 코로나19 피해 대구·경북지역에 물품과 성금 총 12억원 지원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8. 09: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하이트진로CI_한글타입
하이트진로는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해 방역 물품과 성금 총 12억원을 지원한다고 28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를 통해 전달하며 지원품과 성금은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의 사회복지시설, 자가격리자, 의료진, 취약계층 등을 위한 마스크 20만개, 손 세정제 6만개, 생수와 블랙보리 총 31만9000병을 우선 제공할 계획이다. 또 예방과 피해 복구를 위해 필요한 물품을 구비할 수 있도록 현금도 함께 지원한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사장은 “코로나19에 감염돼 고통 받는 지역사회뿐 아니라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기 위해 헌신하는 모든 이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한다”며 “하루빨리 극복해 모두가 건강하게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소방청사업 협력기관인 119소방안전복지사업단의 도움을 받아 물품을 긴급하게 확보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