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부 “대구지역 코로나19 대응 봉사 의료인 모집 중”
2020. 04. 0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

도쿄 16.3℃

베이징 22.7℃

자카르타 28.8℃

정부 “대구지역 코로나19 대응 봉사 의료인 모집 중”

이선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8. 11: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봉사할 의료인을 모집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정부는 우선 검체 채취에 필요한 의료인을 모집하고 있다. 임시 선별진료센터의 각 유닛 운영은 의사 1인, 검체채취인력 3인(간호사, 간호조무사, 임상병리사 등), 행정인력 1인, 방역(소독)인력 1인 등 6명 단위 팀제로 운영되기 때문에 신청 시 팀으로 지원하는 것이 좋으나 개별 지원도 가능하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까지 지원한 인력은 총 853명이다. 의사 58명, 간호사 257명, 간호조무사 201명, 임상병리사 110명, 행정직 등 227명이다.

아울러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선별검사에 참여한 의료인 등에 대해서는 의료기관 운영중단에 따른 손실, 의료활동에 필요한 각종 비용 등 경제적인 보상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지역사회를 위한 헌신을 치하하는 방안도 강구할 예정이다.

참여하고자 하는 의료인 등은 ① 이름 ② 직종(ex: 의사, 간호사 등) ③ 전공과목(ex: 내과, 소아과 등) ④ 소속기관/과 및 주소, ⑤ 전화번호(사무실 및 휴대전화 모두 표기) ⑥ 근무가능 기간 등 내용을 작성해 전자우편(이메일, kymrs1031@korea.kr)으로 보내면 되고, 추후 정해진 절차에 따라 자세한 내용은 통보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