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황교안 ‘40조 구호자금’에 “구체방안 제시하면 검토”
2020. 03. 3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4℃

도쿄 10.2℃

베이징 14℃

자카르타 26.8℃

문재인 대통령, 황교안 ‘40조 구호자금’에 “구체방안 제시하면 검토”

홍선미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26. 11: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 대통령, 코로나19 진단시약 업계 대표들 만나
문재인 대통령./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제안한 ‘40조원 국민채 발행’과 관련해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하면 검토해보겠다”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내용을 전했다.

앞서 황 대표는 지난 22일 소상공인 등 400만 명에게 최대 1000만 원까지 40조 원의 긴급구호자금을 직접 지원하자는 제안을 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황 대표가 제안한 영수회담도 수락한건가’라는 질문에 “그런 의미는 아니다. 문 대통령은 국민채 발행 언급만 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