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추신수, 텍사스 산하 마이너리그 선수들에게 생계자금 지원
2020. 06. 0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2℃

도쿄 21.9℃

베이징 20.6℃

자카르타 27.8℃

추신수, 텍사스 산하 마이너리그 선수들에게 생계자금 지원

지환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2. 12: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Rangers Spring Baseball <YONHAP NO-1241> (AP)
추신수 /AP연합
코리안 메이저리거 추신수(37)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속 팀 텍사스 레인저스 산하 마이너리그 선수 191명 전원에게 각각 1000달러(약 123만원)씩 총 19만1000달러(약 2억 3500만원)를 생계 자금으로 지원했다.

추신수는 2일(한국시간) AP통신과 인터뷰에서 “나도 마이너리그에서 7년 동안 뛰었는데 금전적으로 상당히 힘들었다”라며 “지금 마이너리그 선수들은 당시보다 환경이 좋아졌지만, 여전히 금전적으로 어려운 형편”이라며 지원 배경을 밝혔다.

텍사스와 7년간 1억 3000만달러 계약을 맺은 추신수는 마지막 해인 올 시즌 팀 내 최고액인 2100만달러의 연봉을 받는다. 추신수는 “20년 전 미국에 처음 왔을 때 나는 아무것도 가진 것이 없었지만 지금은 야구 덕분에 많은 것을 누리게 됐다”면서 “그래서 이제는 돌려줄 때다. 힘들게 운동하는 선수들을 돕는 것은 아주 좋은 일”이라고 말했다.

추신수의 ‘선행’이 알려지며 텍사스 팬들은 구단 인스타그램에 ‘존경받을 만한, 타의 모범이 되는 사람’이란 의미의 ‘클래스 액트’라는 댓글을 달아 고마움을 표했다.

추신수는 지난달 1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고통받는 대구광역시 시민들을 돕기 위해 2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