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BNK경남은행, 지역 신용보증재단에 지원 인력 파견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20.9℃

베이징 23.1℃

자카르타 28.2℃

BNK경남은행, 지역 신용보증재단에 지원 인력 파견

이지선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6. 18: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역 신용보증재단 업무 이해도 높은 직원 차출
33명으로 구성된 지원 인력 구성
경남신용보증재단 10명 우선 배치
울산신용보증재단과는 인력 지원 위한
경남신용보증재단에 파견된 임직원 01
경남은행은 지역 신용보증재단에 지원 인력을 파견했다고 6일 밝혔다. 사진은 경남신용보증재단에서 업무 지원에 나선 경남은행 임직원들. /제공=BNK경남은행
BNK경남은행은 6일 코로나19 관련 대출 신청이 몰려 업무량이 폭증한 지역 신용보증재단에 지원 인력을 파견했다. 전 부점 직원 가운데 지역 신용보증재단 업무 이해도가 높은 직원만을 차출, 33명으로 구성했다.

지원 인력 가운데 10명은 경남신용보증재단에 우선 배치했고 울산신용보증재단과는 인력 지원을 위한 협의를 진행 중이다. 이외도 모바일상담사 역할을 수행할 신속지원반 6명은 BNK경남은행 리테일금융부에 상주하도록 편성했다. 이들은 ‘BNK경남은행모바일뱅킹앱(App)’에 접수된 상담 예약건에 대한 대출지원 가능 여부, 필요서류 안내, 영업점 예약 등록 지원 등을 통해 소상공인에게 신속하게 대출이 지원되도록 후선 지원하고 있다.

BNK경남은행은 현재 지역 신용보증재단에 지원 가능한 인력을 추가로 확보하고 코로나19 확산세와 코로나19 관련 대출 신청 추이에 따라 지원 인력 충원과 교대를 진행할 계획이다. 박재노 경남은행 인사부 부장은 “지역 신용보증재단 업무를 직간접적으로 수행한 직원들이 지역신용보증재단에 파견된 만큼 업무량 경감은 물론 소상공인들의 코로나19 관련 대출 지원도 보다 빨라질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 신용보재단의 코로나19 관련 대출 지원이 안정세에 접어들 때까지 지원 인력 파견은 계속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지역 신용보증재단에 지원 인력을 파견하기 앞서 지난달에는 지역 신용보증재단에서 처리하는 ‘코로나19 특별보증대출 보증업무’를 위탁 받아 처리하고 있다. 신용보증재단이 수행해오던 보증상담·서류접수·보증상담·서류접수·보증심사·보증약정 등 업무 가운데 코로나19 특례보증대출 보증 업무인 보증상담·서류접수·보증약정 등을 전국 158곳 전 영업점에서 대행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