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성전자, 1분기 영업익 6조4000억원…코로나19 사태 속 선방
2020. 06. 05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29.2℃

베이징 29.6℃

자카르타 32.2℃

삼성전자, 1분기 영업익 6조4000억원…코로나19 사태 속 선방

황의중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7. 08: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 2.7% 증가
경기도 수원 삼성전자 본사 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올 1분기 호실적을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7일 2020년 1분기 연결기준 잠정 매출이 55조원, 영업이익은 6조4000억원에 이른다고 공시했다.

이는 전기 대비 매출은 8.15%, 영업이익은 10.61% 감소한 수치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4.98%, 영업이익은 2.73% 증가했다.

이번 실적은 코로나19 영향이 본격적으로 반영되지 않았고 반도체 부문이 양호했으며 환율도 긍정적으로 작용한 결과로 풀이된다.

다만 코로나19 영향이 지난달 중순 이후 본격적으로 반영되고 있고 불확실성이 본격화했다는 점에서 2분기 실적은 예상보다 크게 나빠질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한편, 이날 발표된 잠정 실적은 한국채택 국제회계기준(IFRS)에 의거해 추정한 결과로 당기순이익과 부문별 실적은 아직 공시되지 않았다. 결산이 종료되지 않은 가운데 투자자들의 편의를 돕는 차원에서 제공된 자료기 때문이다. 삼성전자는 2009년 7월부터 국내 기업 최초로 분기실적 예상치를 제공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