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장영상] ‘조주빈 공범’ 부따, 18살 악마의 모습
2020. 05. 29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6℃

도쿄 19.8℃

베이징 26.8℃

자카르타 29.4℃

[현장영상] ‘조주빈 공범’ 부따, 18살 악마의 모습

이홍근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9. 13: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주빈 공범' 부따, 구속심사 출석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4)의 공범인 닉네임 ‘부따’ A씨(18)가 9일 오전 구속심사를 받기 위해 서울중앙지법에 출석했다.


한편, A씨는 '박사방' 참여자들을 모집·관리하고, 범죄수익금을 조 씨에게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