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4·15 총선] 김종인, ‘막말 논란’ 90도 고개숙여 사과 “입에 올려선 안될 말, 정말 죄송” (영상)
2020. 06. 05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6℃

도쿄 29.2℃

베이징 29.6℃

자카르타 32.2℃

[4·15 총선] 김종인, ‘막말 논란’ 90도 고개숙여 사과 “입에 올려선 안될 말, 정말 죄송” (영상)

이홍근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9. 15: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 미래통합당 김대호·차명진 후보 '막말 논란' 사과

 

김종인 미래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이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김대호-차명진 후보의 막말 논란과 관련해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앞서 김대호 후보는 지난 6일 통합당 현장 선대위 회의에서 “60∼70대는 대한민국이 얼마나 열악한 조건에서 발전을 이룩했는지 잘 아는데, 30∼40대는 그런 것을 잘 모르는 것 같다"며 "30 중반, 40대는 논리가 아니다. 거대한 무지와 착각"이라 말해 논란을 일으켰다. 이어 7일에는 관악갑 총선 후보자 토론회에서 ”장애인들은 다양하다. 1급, 2급, 3급. 나이가 들면 다 장애인이 된다“고 말해 장애인 비하 발언이라는 비판을 받았다.


차명진 후보는 지난 8일 녹화방송된 후보자 방송 토론회에서 “○○○ 사건이라고 아시냐”라며 “세월호 자원봉사자와 세월호 유가족이 텐트 안에서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문란한 행위를 했다는 기사를 이미 알고 있다”고 말해 ‘세월호 유족 모욕’이라는 비판을 받았다.


자료출처: 유튜브 (미래통합당 '오른소리')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