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 7호선 장승배기역 주변 30층 ‘역세권 공공임대주택’ 건립
2020. 05. 29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6℃

도쿄 19.8℃

베이징 26.8℃

자카르타 29.4℃

서울 7호선 장승배기역 주변 30층 ‘역세권 공공임대주택’ 건립

박지숙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9. 14: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하6층~지상30층, 363가구
상도동 공공임대
서울 지하철 7호선 장승배기역 인근에 공공임대주택 대상지 주변현황/제공=서울시.
서울 상도동 지하철 7호선 장승배기역 인근에 역세권 공공임대주택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지난 8일 제4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어 동작구 상도동 373-1번지 일원 역세권 공공임대주택 건립을 위한 ‘상도지구 지구단위계획 결정(변경) 및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안)’을 수정가결했다고 9일 밝혔다.

대상지는 지하철 7호선 장승배기역 1차역세권으로 노후·불량 건축물이 밀집해 주거환경이 열악했던 곳이다. 주변에 다수의 역세권 공공임대 사업이 완료되었거나 추진 중인 지역이다.

이번 특별계획구역 지정 및 세부개발계획안에 따르면 획지계획을 통해 A-1구역 8323.8㎡에 지하6층~지상30층 규모의 133가구 역세권 공공임대주택을 포함해 363가구 공동주택을 건립한다.

A-2구역 800㎡에는 상도2동 주민센터와 동작구 보건센터 공간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특별계획구역 지정 및 세부개발계획 결정으로 장승배기역 일대의 역세권 기능이 활성화 될 것”이라며 “주거환경이 개선되고 양질의 임대주택을 공급해 서민 주거 안정에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