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MLB 사이영상 내달 14일 발표…류현진 수상 가능성은
2019. 10. 1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6℃

도쿄 16.5℃

베이징 14.4℃

자카르타 31.2℃

MLB 사이영상 내달 14일 발표…류현진 수상 가능성은

지환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02. 09: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BASEBALL-MLB-COL-LAD/ <YONHAP NO-1082> (USA TODAY Sports)
류현진 /USA투데이스포츠연합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 류현진(32·LA 다저스)이 다음 달 14일(한국시간) 사이영상을 수상할 수 있을까.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는 2일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2019시즌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개인 수상자 발표 일정을 발표했다. BBWAA는 다음 달 5일 각 부문 최고 득표자 3명을 공개한 뒤 다음 달 12일 신인상, 13일 감독상, 14일 사이영상, 15일 최우수선수(MVP)상 수상자를 차례대로 발표한다.

수상자 발표는 MLB 네트워크를 통해 생방송 된다.

류현진은 올해 정규시즌에서 14승 3패 평균자책점 2.32를 기록했다. 그는 시즌 막판 부진을 딛고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 최다승 공동 6위에 올랐다.

사전 모의 투표에서 뉴욕 메츠의 제이컵 디그롬(31)과 사이영상을 놓고 경쟁했다. 디그롬은 11승 8패 평균자책점 2.43으로 승수와 평균자책점에서 류현진에게 밀렸다. 그러나 내셔널리그 최다 탈삼진(255개·1위), 최다이닝(204이닝·4위) 등에서 앞서, 마지막 모의투표에서 압도적인 1위 후보로 선정되기도 했다.

투표는 정규시즌 종료 후 진행됐으며 BBWAA 회원 기자 30명이 참여했다.

사이영상 투표권자는 1위부터 5위까지 5명의 투수를 선택하고 순위별 점수를 매겨 사이영상 수상자를 뽑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