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청단백질, 가루로 섭취하면 운동 후 근육 증가·손실 예방에 도움
2019. 11. 20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8℃

도쿄 15.3℃

베이징 3.8℃

자카르타 32.8℃

유청단백질, 가루로 섭취하면 운동 후 근육 증가·손실 예방에 도움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7. 07: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게티이미지뱅크
17일 오전 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유청가루'가 등장하자 유청단백질 효능에 대해 누리꾼의 관심이 급증했다.

유청단백질은 우유에서 추출한 유청단백질의 한 종류로, 체내 흡수가 빠르고 순수 단백질 함량이 높으며 아미노산을 충분하게 함유하고 있어 좋은 단백질 공급원으로 주목받고 있다.

최근 발표된 한 연구에 따르면 노화에 따른 근육 손실을 예방하는데 필요한 아미노산인 류신은 근육 단백질의 합성을 촉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며 이 류신의 훌륭한 공급원 중 하나가 바로 유청단백질인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유청단백질은 저칼로리 식단과 함께 섭취할 경우 체성분 개선의 효과가 더욱 증가한다. 체중 감량 시 유청단백질을 섭취하면 근육량을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유청단백질은 가루 형태로 구매해 스무디, 요구르트 등에 첨가해 마시면 편리하게 섭취할 수 있다.

유청단백질가루는 물에 쉽게 녹아 소화 흡수도 빠르며 유청단백질의 소화 흡수 시간은 1~2시간으로, 식물성 단백질인 콩(3~6시간)이나 육류(4~6시간)보다 빠른 것으로 알려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