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장제원 의원 아들 래퍼 노엘, 음주운전으로 적발…면허 취소 수준
2019. 10. 1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4℃

도쿄 19.4℃

베이징 7.4℃

자카르타 28.2℃

장제원 의원 아들 래퍼 노엘, 음주운전으로 적발…면허 취소 수준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07. 15: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노엘 /사진=노엘 SNS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의 아들이자 래퍼인 노엘(장용준·19)이 음주운전으로 경찰에 적발됐다.


7일 채널A에 따르면 노엘은 이날 새벽 서울 마포구의 한 도로에서 자신의 승용차를 몰다 오토바이와 충돌해 사고가 났다.


노엘은 현장에 출동한 경찰로부터 음주측정을 받은 결과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준으로 측정됐다.


장제원 의원의 아들 노엘은 2017년 방송된 엠넷 '고등래퍼'에 출연했으나 성매매 시도 논란 등에 휩싸이며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당시 노엘 측은 "성매매 의혹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논란이 커지자 당시 바른정당 소속이던 장제원 의원은 부산시당위원장직에서 사퇴하기도 했다.


한편 노엘은 2018년 3월 스윙스가 소속된 인디고뮤직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