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아는 형님’ 개통령 강형욱 “민경훈보다 내가 어려”

[친절한 프리뷰] ‘아는 형님’ 개통령 강형욱 “민경훈보다 내가 어려”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4. 20: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는 형님' 강형욱이 "버즈 민경훈보다 어리다"라고 고백했다.


24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셰프 이연복과 반려견 훈련사 강형욱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두 사람은 요즘 청소년들의 희망 직업인 '셰프'와 '반려견 훈련사'로서의 전문적인 모습은 물론 위트 있는 말솜씨를 뽐냈다. 특히 이연복은 평소 손자에게 보여준다는 묘한 매력의 마술 실력을 깜짝 공개하기도 했다. 형님들은 눈에 쌍심지를 켜고 마술 트릭을 맞히며, 이연복을 당황하게 만들어 웃음을 안겼다.


또한 강형욱은 시작부터 반전매력을 뽐냈다. 강형욱은 "'아는 형님' 팀의 막내 버즈 민경훈보다 어리다"라고 고백했다. 형님들은 이 사실을 듣고 화들짝 놀랐고, 녹화 내내 쉽사리 의심의 끈을 놓지 못하며 웃음을 안겼다. 또 강형욱이 어린 시절 에피소드를 털어놓을 때마다, 새삼스럽게 나이 차이를 느끼며 다시 한 번 놀라곤 했다는 후문이다. 


24일 오후 9시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