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상주시, 1조753억 규모 제2회 추경 예산안 편성
2020. 06. 07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8℃

도쿄 19.3℃

베이징 23.8℃

자카르타 29.8℃

상주시, 1조753억 규모 제2회 추경 예산안 편성

장성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5. 09: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세먼지 대책. 일자리 창출 등 생활환경 개선 및 지역경기 활성화에 초점
상주시청
상주시청.
상주 장성훈 기자 = 경북 상주시가 1조753억원 규모의 2019년 제2회 추경 예산을 편성해 지난 22일 상주시의회에 제출했다.

25일 상주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은 1회 추경 예산 9867억원보다 8.98% 늘어난 것으로 지난해 최종예산 1조209억원보다 544억원이 증액된 역대 최대 규모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의 경우 기정액(1차 추경 금액) 8889억원 대비 710억원(7.9%) 증가한 9599억원, 기타특별회계는 기정액 242억원 대비 26억원(10.74%) 증가한 268억원, 공기업특별회계는 기정액 736억원 대비 150억원(20.38%) 증가한 886억원이다.

시가 제출한 일반회계 추경 예산안은 인력 운영비, 국·도비 반환금 등 필수경비에 147억원, 국·도비 보조사업 등 용도지정사업에 258억원, 자체사업에 305억원을 편성해 일자리 창출, 미세먼지 대책 등 지역경제 활력 제고 및 시민 생활 안전 강화에 초점을 맞췄다.

이번 추경에 편성된 주요 사업으로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 71억원, 공기업특별회계 전출금 66억원, 청년농촌 보금자리사업 32억원, 도시재생 뉴딜사업 28억원, 주차장특별회계 전출금 20억원 등이다.

또 노후상수도 정비사업 67억원, 불법폐기물처리 행정대집행 29억원, 운행 경유차 LPG전환 사업 9억원, 소규모사업장 방지시설 지원 5억원, 매연저감장치 지원사업 2억원 등 생활 환경 개선 분야에 114억원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6억원, 사회적기업 일자리창출 4억원,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3억원, 산불 및 산림가꾸기사업 3억원 등 일자리 창출사업에 21억원을 편성했다.

이번 제2회 추경 예산안은 오는 27일부터 제194회 상주시의회 임시회 기간 동안 심의돼 다음 달 6일경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이번 추경 예산은 지난 2일 의결된 정부추경안을 반영했으며 생활 SOC사업 등 지역 현안사업 해결과 일자리 창출사업, 상수도 정비·불법폐기물 처리·미세먼지 저감대책 등 환경 개선·생활 안전 분야에 집중 편성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