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H, 기술심사 인터넷 생중계로 클린심사 선도
2019. 10. 20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4℃

도쿄 18.1℃

베이징 10.9℃

자카르타 28.4℃

LH, 기술심사 인터넷 생중계로 클린심사 선도

박지숙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08. 11: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모든 공사, 용역업체 선정과정 인터넷 생중계
LH_JPG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8일 기술심사 과정의 공정성과 투명성 제고를 위해 공공기관 최초로 모든 공사 및 용역업체 선정 심사과정을 인터넷으로 생중계한다고 밝혔다.

LH는 지난 2010년 국내 최초로 도입한 심사실황 현장중계를 시작으로, ‘17년에는 유튜브를 활용한 인터넷 실황중계 시범사업을 시작했으며 이후 문제점을 개선하고 적용대상을 확대하여 이번에 전면 시행하게 됐다.

공공기관 최초로 시행되는 이번 시도는 기술심사 참여업체와 심사위원간 사전접촉을 원천 차단하고, 장소에 구애받지 않는 심사실황을 실시간으로 제공해 기술심사 전반의 공정성과 투명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심사실황은 심사장 내 설치된 CCTV를 통해 생중계되며, 시청을 원하는 참여업체 관계자는 별도의 스마트폰 어플 설치 및 보안인증 후 심사실황을 휴대폰으로 시청할 수 있다.

한편, LH는 평가점수 현장공개, 클린심사 워크샵 개최, 심사정보 공개 강화 등 기술심사 과정의 공정성과 투명성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왔다.

LH 관계자는 “기술심사 인터넷 생중계를 통해 공정?투명한 입찰환경 조성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LH는 앞으로도 다양한 시도를 통해 심사제도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공정한 환경에서 우수업체가 선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