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 16~22일 ‘차 없는 주간’ 운영…“자가용 자제”
2019. 10. 1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2℃

도쿄 15.6℃

베이징 9.1℃

자카르타 26.6℃

서울시, 16~22일 ‘차 없는 주간’ 운영…“자가용 자제”

장민서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5. 12: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8일 시·산하기관 부설주차장 전면 폐쇄…22일 서울 차 없는 날
clip20190915125228
‘서울 차 없는 날’ 상징 조형물./제공 = 서울시
서울시는 16~22일 ‘서울 차 없는 주간’으로 운영하고, 22일을 ‘서울 차 없는 날 2019’로 정한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차 없는 주간에 온실가스 감축 및 차량으로 인한 대기오염을 줄이기 위해 자가용 이용을 자제하고 지하철·버스 등 대중교통을 적극 이용하자는 캠페인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16일에는 시청 신청사 서편에 ‘서울 차 없는 날’ 상징조형물을 설치한다. 조형물은 차가 쇠사슬과 자물쇠에 잠겨있는 형태로 ‘차를 잠그면 녹색도시가 열린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시는 차 없는 주간 동안 소속 직원 및 산하기간에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토록 유도할 예정이다. 18일에는 시 및 산하기관, 자치구 부설주차장을 전면 폐쇄해 장애인, 국가유공상이자, 보도용차량, 긴급차량을 제외하고는 주차장을 이용할 수 없다.

시는 티머니복지재단과 함께 대중교통이용 활성화를 위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차 없는 주간에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서울 차 없는 날 SNS’에 대중교통 이용 인증 사진을 해시태그와 함께 올리면 600명에게 추첨을 통해 티머니카드 1만원권을 지급한다.

‘서울 차 없는 날’ 당일인 22일에는 오전 7시부터 오후 8시까지 세종대로(광화문~서울광장) 및 덕수궁길(대한문~월곡문로터리) 일대가 ‘차 없는 거리’로 운영된다. 종로 동서방향 차로는 정상운영된다.

세종대로 일대는 오전 7시~오후 8시, 시민거북이마라톤이 진행되는 덕수궁길~덕수초~동화면세점~청계광장~광교사거리는 오전 11시30분~오후 1시 교통통제가 이뤄질 예정이다. 다만, 시민거북이마라톤 구간중 덕수궁길 일부(대한문~월곡문로터리) 구간은 하루종일(07:00~18:00) 차량을 통제한다.

이날 시민걷기, 기념식, 도로다이어트 시연·체험, 시민거북이마라톤, 환경문화제, 각종 무대공연, 40여개 체험부스 운영 등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

김의승 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시민들께서는 대중교통을 이용해 차 없는 날 행사에 많이 참여해주시고, 앞으로도 기후변화대응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친환경 교통문화에 관심을 가져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