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요기요, 뚜레쥬르와 딜리버리 서비스 확대 위해 ‘맞손’

요기요, 뚜레쥬르와 딜리버리 서비스 확대 위해 ‘맞손’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3.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9월 초부터 전국 약 350여개 매장 시작으로 뚜레쥬르 주문 배달 서비스 오픈
1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23일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뚜레쥬르와 딜리버리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제공=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23일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뚜레쥬르와 딜리버리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식은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박해웅 영업총괄 부사장, CJ푸드빌 이치형 베이커리본부 영업총괄 사업부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서초동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본사에서 진행됐다.

이번 업무협약(MOU) 체결로 뚜레쥬르의 다양한 베이커리를 요기요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곳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뚜레쥬르 역시 배달 플랫폼으로 채널을 확대함에 따라 서비스 영역을 확대해 한층 더 폭넓은 소비자들을 만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

뚜레쥬르는 다음 달 초부터는 전국 직영점을 포함한 약 350여개 매장을 시작으로 요기요에서 국내 주문 배달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관계자는 “요기요는 뚜레쥬르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 성공적인 딜리버리 서비스 정착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면서 “뚜레쥬르와의 발전적인 협업을 통해 앞으로도 양사가 더욱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